대교협, 대입개편안 '공감'..."교육부, 대학자율 존중"
대교협, 대입개편안 '공감'..."교육부, 대학자율 존중"
  • 권호영 기자
  • 승인 2018.08.17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교육부
사진=교육부

[에듀인뉴스=권호영 기자] 교육부가 17일 발표한 2022학년도 대입 개편안에 대해 한국대학교육협의회(대교협)가 '공감'을 표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김상곤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2022학년도 대입제도 개편방안 및 고교교육 혁신방향을 발표한 뒤 여의도에서 대교협 회장단과 오찬을 가졌다. 

김 부총리는 모두발언을 통해 “지난 1년간 공론화 과정을 거치며 국가교육회의가 권고한 안을 바탕으로 개편안을 마련했다”며 "대입개편안을 수용해 달라"고 요청했다.

대교협 장호성 회장(단국대 총장)은 "교육계 안팎에서 공론화 과정과 개편안에 대한 비판이 크다"면서도 "전국민적 관심사인 대입 정책은 예측 가능한 방향으로 나아가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평가했다.

대교협은 입장문을 통해 “이번 교육부의 대입제도 개편 방안이 기본적으로 대학의 학생선발 자율성을 존중하는 동시에 학생·학부모들의 요구를 최대한 반영하기 위해 애쓰고 노력한 것에 대해 공감을 표한다”고 했다. 이어 “우리 대학들은 대입 정책을 자율적으로 수행하면서도 초·중등교육 현장의 학사 운영이 정상적으로 유지되도록 도울 책임이 있다”며 개편안 수용의 뜻을 내비쳤다.

그러면서 “우리 대학들도 국민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대입제도 공정성과 신뢰성 확보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면서 “대입을 거쳐 들어온 학생들이 우수한 인재로 양성돼 국가경쟁력의 초석이 되도록 고등교육 예산과 재정 지원의 획기적 확대를 정부당국에 다시 한 번 요청한다”고 강조했다.

권호영 기자  lovtome34@eduinnews.co.kr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