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환 "자사고 재지정 기준 80점으로 향상" 예고
김승환 "자사고 재지정 기준 80점으로 향상" 예고
  • 박용광 기자
  • 승인 2018.12.17 17:26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산고 내년 재평가 받아야...교육부 기준 70점 보다 높여

[에듀인뉴스=박용광 기자] 김승환(사진) 전북교육감이 자율형사립고(이사 자사고) 재지정 기준 강화를 예고해 파장이 일 전망이다.

김승환 교육감은 17일 열린 확대간부회에서 “자사고 재지정 점수를 기존 60점에서 80점 이상으로 높이겠다”고 밝혔다. 올해 교육부가 권고한 70점보다 10점을 더 높인 것이다.

김 교육감은 “교육부가 자사고 재지정 점수를 70점 이상으로 상향했지만 이는 이명박 정부시절로 원상조치 한 것”이라면서 “70점은 전북지역 일반계 고교에서도 받을 수 있는 평이한 기준”이라고 말했다.

자사고 폐지에 대한 입장도 언급했다.

김 교육감은 “자사고에 대한 대통령공약은 폐지다. 교육부 정책도 폐지 쪽으로 방향이 맞춰져야 한다”면서 “교육부는 대통령 공약을 실현하고자 하는 의지가 없는 것으로 보인다”고 지적했다.

이어 “자사고는 폐지가 맞다고 생각하지만 현실적인 한계 때문에 평가를 진행할 수밖에 없다”면서 “대신 재지정 점수를 80점 이상으로 정하는 등 기준을 강화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전북교육청은 오는 19일 자율학교 등 지정·운영위원회를 개최하고 2019년도 평가계획을 확정할 예정이다.

전북의 경우 익산 남성고와 군산 중앙고, 전주 상산고 등 3개의 자율형사립고가 있다. 상산고는 2019년 2월까지, 남성고와 중앙고는 2020년 2월까지 승인된 상태다.


박용광 기자  cool4241@eduinnews.co.kr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치인생 내리막길 2019-03-21 22:46:44
전국 교육감 재신임 평가하자
모두 70점 넘기면 재신임 합격
전북교육감만 80점 넘기면 합격시키게
평가는 공정하게, 교육은 다양하게
요즘 밤마다 꿈을 꾸시나 대통령되는 꿈
대선공약지킨다고 떠들다보니 헷갈리는중

김승현 2019-03-13 17:20:15
꼴통 교육감. 4년 임기의 교육감이 평생 모든 개인재산으로 설립한 저런 학교의 존립을 학부모, 학생들의 의견도 무시하고 자신의 평등이념에 입각하여 흔들어대는게 맞는 이야기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