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50개교 무작위 선정 급식 식재료 일제 점검
서울시, 50개교 무작위 선정 급식 식재료 일제 점검
  • 지성배 기자
  • 승인 2019.03.13 0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교급식 검수 자료사진

[에듀인뉴스=지성배 기자] 서울시가 3월 새학기를 맞아 13일 50개교를 대상으로 학교급식 식재료 안전성 검사를 일제히 실시한다. 

초중고교 중 무작위로 50개 학교를 선정해 급식 식자재 납품시간대인 오전 6시부터 총 100명의 점검반이 2인1조로 각 학교에 반입되는 농·수·축산물을 수거해 검사한다. 

수거한 시료는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에서 일괄 검사한다. 농·수·축산물은 잔류농약, 미생물, 항균물질 등 검사를 하고, 가공식품은 식품별 기준규격 검사를 한다. 

검사결과 부적합으로 확인되면 농수산물 생산자를 추적 조사해 관할기관에 행정조치를 의뢰할 예정이다. 생산자 행정조치는 고발조치 및 과태료 부과 처분을 받게 된다.

지성배 기자  eduin@eduinnews.co.kr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