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수경 경기교사노조 위원장 "원칙 없는 국공립유치원 교사 고용승계 규탄한다"
정수경 경기교사노조 위원장 "원칙 없는 국공립유치원 교사 고용승계 규탄한다"
  • 지성배 기자
  • 승인 2019.06.07 11:54
  • 댓글 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수경 경기교사노조 위원장이 7일 국공립유치원위탁경영반대연대가 주최한 집회에 참석해 성명서를 발표하고 있다.(사진=지성배 기자)
정수경 경기교사노조 위원장이 7일 국공립유치원위탁경영반대연대가 주최한 집회에 참석해 성명서를 발표하고 있다.(사진=지성배 기자)

 [에듀인뉴스=지성배 기자] “박찬대 의원은 유아교육법 개정안 당장 철회하라.”, “정부는 공립유치원 40% 증설한다더니 겉공립을 조장하는 꼼수를 쓰고 있다.”

정수경 경기교사노조 위원장은 7일 국공립유치원위탁경영반대연대가 박찬대(더불어민주당, 국회 교육위원회) 의원이 대표발의한 국공립유치원 민간 위탁을 주 내용으로 하는 유아교육법 개정안 폐지를 요구하는 집회에 참석해 “정부는 위탁운영으로 무늬만 국공립유치원을 만들어 성과를 올리려는 꼼수를 쓰고 있다”며 “유치원 교육의 공공성에 관심 없는 교육부의 행태는 온 국민으로부터 지탄받아 마땅하다”고 날선 비난을 가했다.

또 우수교원의 고용 승계 계획을 비친 교육부 해명자료에 대해서는 “암암리에 고용승계를 추진하는 것으로 밝혀 졌다”며 “원칙 없는 고용 승계로 공교육 기관인 국공립유치원의 교원임용제도를 무력화하는 행위를 즉각 중단하라”고 강조했다.

지성배 기자  eduin@eduinnews.co.kr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규미 2019-06-07 19:36:08
유아교육의 공공성을 보장하기 위해 공립유치원을 확충하자는 건데 편의성을 위해 민간위탁한다면 본질을 훼손하고 우리나라 유아교육의 역사를 다시 역행하게 하는 일입니다. 각 집단의 이익을 떠나 유아들의 삶을 최우선시하는 본질에 충실하게. 조금 늦더라도 착실하게 추진해야 합니다

할아부지 2019-06-07 17:59:20
결사반대 철회!!!

철회 2019-06-07 14:16:20
위탁으로 인한 또 다른 비리가 일어날수 있습니다. 공정성 위해 정도로 갑시다. 위탁 철회하라

아니야 2019-06-07 13:38:53
이런 정책으로 출산률이 올라가길 바라는건가요!?
말도 안되는 정책 당장. 폐기해주세요‼️

반대 2019-06-07 13:37:50
우리 아이들이 처음가는 학교 유치원, 정부의 운영을 바랍니다 적극반대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