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경일여고, 자사고 지정 취소 신청서 접수
대구 경일여고, 자사고 지정 취소 신청서 접수
  • 지성배 기자
  • 승인 2019.07.09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경일여고 홈페이지 캡처)

[에듀인뉴스=지성배 기자] 대구 경일여자고등학교가 최근 대구시교육청에 자율형사립고 지정 취소 신청서를 낸 것으로 알려졌다.

9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경일여고를 운영하는 학교법인 협성교육재단이 최근 이사회 의결을 거쳐 시교육청에 자사고 지정 취소 신청서를 제출했다.

2010년 자사고로 지정받은 경일여고는 신입생 모집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올해도 280명 정원에 94명만 지원해 경쟁률이 0.34대 1에 머물렀다.

경일여고가 일반고로 전환되려면, 18일 시교육청의 자율학교 등 지정·운영위원회, 30일 학부모와 학교법인 관계자 등을 대상으로 한 청문 절차를 거쳐야 한다. 이후 교육부에 자사고 지정 취소 심의를 요청하고, 교육부가 최종 통보를 하게 된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경일여고가 일반고로 전환되면 대구 자사고는 계성고, 대건고 등 2곳만 남게 된다"며 "운영위와 청문 등 시교육청의 절차를 거친 뒤 늦어도 다음 달 안에는 교육부가 최종 통보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지성배 기자  eduin@eduinnews.co.kr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