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어린이대공원, 멸종위기 한국호랑이 등 그림 전시
서울어린이대공원, 멸종위기 한국호랑이 등 그림 전시
  • 정하늘 기자
  • 승인 2019.07.19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8일 선화예고 학생들 참여... DMZ생태계 및 한국호랑이 등 동식물 관련 작품 36점 소개

[에듀인뉴스=정하늘 기자] 서울시설공단은 광진구 능동 서울어린이대공원 바다동물관에서 오는 20일부터 28일까지 ‘TOGETHER:사라져가는 동식물과의 공존’ 작품전시회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DMZ의 생태계 및 멸종위기에 처한 한국 호랑이를 주제로 동식물을 그린 작품 36점이 전시될 예정이다. 

전시회 출품작은 선화예술고 미술부 동물보호동아리 ‘선화동물지킴이’가 제작했고, 학생들이 전시회에 직접 나와 작품 해설을 할 예정이다. 서울시설공단은 ‘선화동물지킴이’와 지난 2015년부터 협업해왔다. 

올해로 3회를 맞이하는 선화예술고 학생동아리 ‘선화동물지킴이’와의 작품 전시회를 통해 DMZ의 생태학적 가치를 환기시키고 한국 호랑이 종 보전에 관한 사회적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공단은 2015년부터 선화예술고등학교내 미술반 학생들로 구성된 봉사동아리인 ‘선화동물지킴이’와 동물캐릭터 제작 등 활동을 하였으며, 2017년 ‘SAVE: 멸종위기 동물’ 전시회를 시작으로, 작년에는 ‘REMEMBER:멸종된 독도강치와 독도생물자원’ 전시회를 진행한 바 있다.

전시회는 시민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한편, 전시회 첫날엔 학생들이 현장에서 작품에 대한 큐레이팅을 진행할 예정이며, 어린이들을 위해 관련 체험부스를 운영하고 기념품도 배포할 예정이다.

정하늘 기자  eduin@eduinnews.co.kr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