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화여대, 30일 '2018학년도 후기 학위수여식' 개최
이화여대, 30일 '2018학년도 후기 학위수여식' 개최
  • 지성배 기자
  • 승인 2019.08.28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사 1007명, 석사 861명, 박사 135명 등 총 2003명 배출
이화여대 전경. (사진=이화여대)
이화여대 전경. (사진=이화여대)

[에듀인뉴스=지성배 기자] 이화여자대학교(총장 김혜숙)는 오는 30일 오전 10시 교내 대강당에서 2018학년도 후기 학위수여식을 갖고 학사 1007명, 석사 861명, 박사 135명 등 총 2003명의 졸업생을 배출한다.

학위수여식은 국민의례, 찬송가 제창, 성경 봉독, 기도, 총장 말씀, 학위 수여, 축주, 교가 제창, 축도의 순서로 1시간여 동안 진행된다. 이번 행사에는 졸업생과 가족, 교직원 등 3천여 명의 이화가족이 참석할 예정이다.

학위수여식에서 김혜숙 총장은 졸업생들에게 이화인으로서 갖는 특권과 책임, 그리고 변화하는 시대를 뚫고 나가는 이화인의 자세에 대해 강조할 예정이다.

이날 학위수여식에 참석하는 학부 졸업생 중 최연소자는 만 20세이며 최고령자는 만 67세이다.

2016년 입학해 7학기 만에 최연소 졸업생으로 학사모를 쓰게 된 국제학전공 현예원씨는 “졸업하게 되니 아쉬움이 크고 미련이 남지만 목표를 이뤘다는 성취감이 든다”며 이화여대 국제대학원에 진학해 향후 국제기구 전문가로 일하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최고령 졸업생은 45년 만에 이화여대 불어불문학과로 재입학해 2년 만에 학사모를 쓰게 된 이선명씨다. 이씨는 1970년 이화여대에 입학해 3학년 중간에 휴학을 하며 학교를 떠났다가 2017년 다시 모교의 문을 두드렸다. 이씨는 “휴학 후 결혼도 하고 시간이 많이 흘렀는데 금혼학칙이 폐지된 것도 알게 되고 남편, 딸 등 가족들이 응원해준 덕분에 학교에 돌아오게 됐다”고 밝혔다.

학점 4.3만점으로 수석 졸업의 영예를 차지한 영어교육과 박서연씨는 “학교생활을 충실히 한 결과가 나온 것 같아 뿌듯하다”며 임용시험을 거쳐 학생을 존중하는 영어교사가 되고 싶다는 장래희망을 밝혔다. 이밖에 다른 재입학생 5명과 특수교육대상자 1명도 영광의 학사모를 쓰게 됐다.

한편 이번 졸업식에는 EGPP(Ewha Global Partnership Program) 장학생 6명을 포함해 중국, 태국, 말레이시아, 홍콩, 몽골, 나이지리아, 남수단공화국 등 다양한 국가 출신의 외국인 학생 총 104명이 학부 졸업장을 받는다. EGPP는 개발도상국 여성 인재를 선발해 전액 장학금과 생활비를 지원해 교육하는 세계 여성인재 육성 프로그램이다.

지성배 기자  eduin@eduinnews.co.kr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본사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61-5 리버타워 602호/ 경인본부 :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인계로 123 KBS수원센터(2층)
  • 대표전화 : 070-7729-8429
  • 팩스 : 031-217-4242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치원
  • 법인명 : (주)에듀인뉴스
  • 제호 : 에듀인뉴스(EduinNews)
  • 등록번호 : 서울 아 03928
  • 등록일 : 2015-10-07
  • 발행일 : 2015-10-08
  • 발행인 : 이돈희
  • 편집인 : 서혜정
  • 에듀인뉴스(Eduin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에듀인뉴스(Eduin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duin@edui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