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화여대, 20일 '수리과학연구소 중점연구소지원사업 10주년 기념 워크숍'
이화여대, 20일 '수리과학연구소 중점연구소지원사업 10주년 기념 워크숍'
  • 지성배 기자
  • 승인 2019.09.18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화여대 전경. (사진=이화여대)
이화여대 전경. (사진=이화여대)

[에듀인뉴스=지성배 기자] 이화여자대학교 수리과학연구소(소장 이향숙)는 오는 20일 이화여대 국제교육관 LG 컨벤션홀에서 '계산수학과 초연결 사회에서의 학제간 융합(Computational Mathematics and Interdisciplinary Convergence in a Hyperconnected Society)'을 주제로 중점연구소지원사업 10주년 기념 워크숍을 개최한다.

이화여대 수리과학연구소는 이번 워크숍 개최를 통해 대학중점연구소지원사업 10주년을 기념하고 지난 성과를 돌아보며 향후 6년의 중점연구소지원사업 추진 계획을 통한 연구소의 비전을 제시할 예정이다.

수리과학연구소는 지난 9년간의 지원 성과를 바탕으로 2019년 6월에 중점연구소사업 후속 과제에 선정되어 앞으로 6년간 지속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

후속 사업에서도 수치·영상, 암호·코딩, 생명·의료통계 기반의 '계산수학(Computational Mathematics)'을 중심으로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과의 연결을 통하여 시대를 선도하는 첨단과학기술과 국가산업 발전에 기여하면서 미래가치를 창출하는 분야로서의 중심 역할을 해 나갈 방침이다.

오전 9시30분부터 시작되는 이번 행사는 4개의 분과별(수치·영상, 암호·코딩, 의료·통계, 표현론·수리물리 분과) 초청 강연으로 문을 연다. 오후 2시부터 중점연구소지원사업 10주년 기념식, 기조강연, 패널토론회로 운영된다.

이화여대 김혜숙 총장은 이날 환영사를 통해 “4차산업혁명의 핵심 기술과 연계되는 수리과학분야은 매우 중요하다”며 “대학 차원에서도 수리과학연구소가 국내외에서 계산수학분야의 연구를 선도하고 학문후속세대 양성과 함께 국제적인 연구거점의 역할을 하도록 적극 지원하도록 하겠다”고 전할 예정이다.

오후 2시30분부터 진행되는 기조강연에서는 한국과학기술원(KAIST) 장영재 교수가 ‘디지털 혁신에서의 수학의 역할-제조,패션, 물류 산업 사례’, 서울대 하승열 교수가 ‘박테리아 집적 현상에서 텐서의 집적 현상까지’를 주제로 강연한다. 이어서 이화여대 수학과 이준엽 교수가 ‘초연결사회에서의 학제간 융합 연구를 통한 새로운 도전’으로 주제발표를 진행한 후 패널토론회가 열린다. 

한편, 이화여대 수리과학연구소는 수리과학분야 연구 활성화 및 인재양성 등의 비전을 갖고 1998년에 설립됐다.

지성배 기자  eduin@eduinnews.co.kr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