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문화 화합의 장 '허들링청소년합창축제' 캠프, 이화여대서 열려
다문화 화합의 장 '허들링청소년합창축제' 캠프, 이화여대서 열려
  • 한치원 기자
  • 승인 2020.01.09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오른쪽 두 번째부터 유중근 허들링청소년합창축제추진위원회 회장, 김혜숙 총장과 참가팀 청소년들.(사진=이화여대)
사진 오른쪽 두 번째부터 유중근 허들링청소년합창축제추진위원회 회장, 김혜숙 총장과 참가팀 청소년들.(사진=이화여대)

[에듀인뉴스=한치원 기자] 이화여자대학교는 지난 8일부터 11일까지 ‘허들링청소년합창축제’ 캠프를 개최한다. 

‘허들링청소년합창축제’는 다문화 학생 14만 시대를 맞아 다문화가정 청소년들이 일반 청소년들과 어울려 대한민국 정서와 문화를 익히고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정체감을 키울 수 있도록 올해로 3회째 개최되고 있다. 

남극의 황제펭귄이 영하 50도의 혹한기를 이기기 위해 수만 마리가 모여 몸을 붙이고 교대로 안팎을 오가며 체온을 나누는 행위를 뜻하는 ‘허들링(huddling)’에서 축제 이름을 따왔다. 

축제를 위해 베트남 하노이를 포함해 전국 각지에서 온 25개 팀, 250명의 청소년들이 선발을 통해 본선에 진출했으며, 이번 이화여대 합창축제 캠프를 마친 뒤 마지막 날 합창공연을 통해 화합의 장을 마련한다. 

참가팀은 8일부터 11일까지 이화여대에서 진행되는 합창축제 준비 캠프에서 팀별 지정곡 4곡과 ‘허들링송’, ‘고향의 봄’, ‘내가 바라는 세상’ 합창곡 3곡을 포함, 총 7곡씩을 준비해 선보인다. 3박4일 합숙으로 마련되는 캠프는 팀별 연습 외에도 협동화 그리기, 장기자랑 대회 등 다채로운 활동으로 진행된다. 

마지막 합창 축제는 11일 오후 2시 이화여대 대강당에서 열린다. 축제에서는 허들링청소년합창축제 참가팀 외에도 서울청춘합창단, 이화여대 가정대(생활환경대) 동창 합창단-아령합창단, 섹소포니스트 안드레 황, 소프라노 이정미, 테너 김명호, EBS ‘모여라 딩동댕-번개타운’ 팀의 축하공연도 준비되어 있다. 행사는 전석 초대로 선착순 입장하며 자세한 내용은 허들링TV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참가팀이 합숙을 위해 기숙사로 입소한 8일에는 김혜숙 총장도 현장을 방문, 연습에 매진하고 있는 청소년들을 격려했다. 

한치원 기자  eduin@eduinnews.co.kr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본사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61-5 리버타워 602호/ 경인본부 :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인계로 123 KBS수원센터(2층)
  • 대표전화 : 070-7729-8429
  • 팩스 : 031-217-4242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치원
  • 법인명 : (주)에듀인뉴스
  • 제호 : 에듀인뉴스(EduinNews)
  • 등록번호 : 서울 아 03928
  • 등록일 : 2015-10-07
  • 발행일 : 2015-10-08
  • 발행인 : 이돈희
  • 편집인 : 서혜정
  • 에듀인뉴스(Eduin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에듀인뉴스(Eduin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duin@edui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