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교육청, ‘그뤠잇! 대세는 블렌디드!’ 영상 1~3편 제작·공개
광주시교육청, ‘그뤠잇! 대세는 블렌디드!’ 영상 1~3편 제작·공개
  • 오영세 기자
  • 승인 2020.09.03 0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직교사 9명 원격수업 사례 나눔 토크…2학기 원격·등교수업의 수업방식 변화 모색
‘그뤠잇! 대세는 블렌디드!’ 영상 제작에 참여한 9명의 교사와 관계자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광주시교육청)
‘그뤠잇! 대세는 블렌디드!’ 영상 제작에 참여한 9명의 교사와 관계자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광주시교육청)

[에듀인뉴스=오영세 기자] 광주시교육청이 코로나19로 인한 방역 중심의 수업 운영에 따른 학생 참여형 수업 및 과정중심 평가의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그뤠잇! 대세는 블렌디드!’ 영상 1~3편을 제작해 공개했다.

1~2편은 광주시교육청 유튜브 채널 ‘딩동댕 연수마당’에 지난 1일 탑재했고, 3편은 3일 공개한다.

시교육청에 따르면 원격수업의 변화를 모색하는 수업 나눔 영상 ‘그뤠잇! 대세는 블렌디드!’는 원격·등교 병행 수업에서 학생의 배움과 상호작용이 살아있는 수업을 운영해 온 9명의 현직 교사들이 제작했다.

해당 영상은 1학기 원격수업에서 겪은 수업 사례를 중심으로 원격수업의 어려움을 슬기롭게 극복하는 과정을 토크 형식으로 담았고 ▲통 통 통 通하다 ▲툴 툴, Tool로 통하다 ▲生으로 만나는 실시간 수업 등 세 편으로 구성됐다.

1편 ’통 통 통 通하다‘는 학생과 교사, 학생과 학생이 소통하며 배움을 만들어가는 학생 개인별 맞춤형 원격수업 사례를 담았다. 구글 도구를 활용한 수학 수업, 게임으로 집중하는 영어 수업, 1인극 영상을 만드는 국어 연극 수업 등을 통해 원격수업에서도 등교수업처럼 전체 학생들과 공감·소통하며 운영할 수 있다는 이야기를 들려준다.

2편 ’툴 툴, Tool로 통하다‘는 모둠활동 중 다양한 원격수업 도구를 활용한 협업 사례에 대해 이야기한다. ’패들렛‘을 활용한 국어 글쓰기 수업, 가상실험 과학 수업, 밴드·카톡·플랫폼으로 소통하는 영어 수업 등 다양한 원격수업 도구를 활용한 사례를 제시한다.

토크에 참여한 교사들은 화려한 원격수업 도구를 사용하는 것보다는 수업 상황과 맥락에 적합한 도구를 선택·활용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한다.

3편 ’生으로 만나는 실시간 수업‘은 등교수업과 다르지 않은 쌍방향 실시간 수업 사례를 담고 있다. 실시간 쌍방향 화상회의 시스템을 통해 수업·평가 일체화 사회 수업, 수준에 따른 맞춤형 수학 수업, 이미지를 활용해 시를 쓰는 사회 수업 등을 통해 학생과 피드백이 잘 이뤄진 원격수업의 사례를 생생하게 전달한다.

이번 영상 제작에 참여한 한 교사는 “충분한 준비 없이 시작했지만 원격수업을 통해 많은 것을 얻었다”며 “학교 내 전문적학습공동체의 활성화를 통해 원격수업 도구 사용법을 익혔고, 원격수업 도구를 사용해 학생과 소통하고 효과적인 피드백을 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19로 인해 우리에게 미래교육이 성큼 다가온 것 같다”고 밝혔다.

‘그뤠잇! 대세는 블렌디드!’ 영상은 광주시교육청 유튜브 채널 ‘딩동댕 연수마당(https://youtu.be/FkiWz9uvviY)’에서 누구나 시청할 수 있고, 궁금한 점은 댓글로 남기면 된다.

한편 시교육청은 해당 영상을 시청하고 원격수업 사례를 경험하길 원하는 광주교원들을 대상으로 체험형 원격수업 연수를 오는 15·17일 이틀 동안 2시간씩 운영할 계획이다.

시 교육청 관계자는 “미래 교육은 온라인과 오프라인 간의 경계가 없어지고, 아날로그와 디지털을 블렌디드(혼합)하는 방향으로 흘러갈 것”이라며 “2학기에도 원격·등교 병행수업이 계속되고 있는데 ‘그뤠잇! 대세는 블렌디드!’ 수업 나눔 영상을 통해 교사들이 자신에게 적합한 수업방식을 찾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영세 기자  allright503@naver.com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