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교육청, 7일 전 학교 원격수업 실시...태풍 대비 선제적 조치
경남교육청, 7일 전 학교 원격수업 실시...태풍 대비 선제적 조치
  • 한치원 기자
  • 승인 2020.09.04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긴급돌봄은 필요 시 운영
(사진=경남교육청)
(사진=경남교육청)

[에듀인뉴스=한치원 기자] 경남교육청은 제10호 태풍 ‘하이선’ 북상에 따라 학생 안전을 위해 오는 7일 경남지역 유·초·중·고·특수 등 전 학교에 대해 원격수업을 실시하기로 했다.

경남교육청은 4일 태풍 ‘하이선’ 대비 상황판단회의를 긴급 개최하고 이 같이 결정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경남지역은 7일 오전부터 밤까지 태풍 영향권에 들어가 학생 등·하교 시간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판단되어 이같이 조치했다. 다만, 유치원과 초등학교 긴급돌봄이 필요한 경우에는 학교장(원장)이 학생안전대책을 마련해 돌봄교실을 운영할 수 있도록 했다.

또 ▲강풍에 날아갈 수 있는 물건은 실내로 이동 ▲오래된 창문 교체 및 보강 ▲각종 시설물 고정 ▲배수로, 축대 점검 등 시설물 관리를 지시했다. 이와 함께 단계별 비상근무 기준에 따라 철저한 비상근무 및 신속한 보고, 유관기관 간 협력체계를 유지토록 했다.

박종훈 교육감은 “태풍 ‘마이삭’이 지나간 지 얼마 안 돼 또 태풍이 올라오고 있어 피해가 우려된다”며 “지난 태풍으로 인한 강풍과 호우로 지반이 약해지고 각종 시설물이 취약해진 상태여서 각별한 위기의식으로 철저히 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치원 기자  eduin@eduinnews.co.kr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