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교육청, 태풍 ‘하이선’ 북상에 7일 원격수업 권고
대구시교육청, 태풍 ‘하이선’ 북상에 7일 원격수업 권고
  • 지성배 기자
  • 승인 2020.09.06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긴급돌봄은 운영
대구시교육청 전경
대구시교육청 전경

[에듀인뉴스=지성배 기자]  대구시교육청은 제10호 태풍 ‘하이선’이 북상함에 따라 오는 7일 각급 학교에 원격수업 전환을 권고했다.

대구시교육청은 6일 오전 교육감 주재로 최종 상황판단회의를 실시해 여러 사항을 논의했고, 무엇보다 학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각급(유·초·중·고·특) 학교에 원격수업 전환을 권고하기로 결정했다.

다만, 맞벌이 가정 및 긴급 돌봄이 필요한 유아 및 초등학생에 대해서는 긴급 돌봄교실을 운영하도록 했다. 특히, 유치원의 경우 일반 유아가 등원을 희망할 경우에도 등원이 가능하도록 안내했다.

또 등교(등원) 하는 유아 및 초등학생의 등·하교 안전 확보를 위해 학부모(보호자) 동행 하에 등교(등원)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대구시교육청은 이번 태풍에 대비해 각급 학교(기관)에 시설물 안전점검을 실시했으며, 상황전담반을 편성해 시설물 경비 강화 및 보고 태세를 유지한다. 교직원은 정상근무를 통해 학생 원격수업 및 태풍 진행에 따른 안전사고 예방을 지원한다.

대구시교육청 관계자는 “태풍이 한반도에 상륙하지 않더라도 대구를 비롯한 전 지역이 태풍의 영향권에 들어 많은 비와 강풍이 예상되므로 주의가 필요하다”며 “학사일정 조정 및 시설물 안전점검을 통해 태풍의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지성배 기자  eduin@eduinnews.co.kr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