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형 원격교육 시범학교 4개교는 어떤 수업을 하나
충북형 원격교육 시범학교 4개교는 어떤 수업을 하나
  • 한치원 기자
  • 승인 2020.09.14 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내곡초, 율량중, 봉명고, 충북공고 등 4개교 원격교육 시범학교 선정
충북교육청이 충북형 원격교육 시범학교로 청주내곡초, 율량중, 봉명고, 충북공고를 선정해 운영하고 있다.(사진=충북교육청)

[에듀인뉴스=한치원 기자]  전교실 쌍방향 원격수업 환경구축과 전교사 쌍방향 원격수업 진행(내곡초), 특색 있는 온라인 스튜디오 구축을 통한 차별화된 원격수업 콘텐츠 제작 활용(율량중), 원격교육을 활용한 무학년 심화주제탐구 프로젝트학습 및 학술제 개최(봉명고),  화자추적 AI카메라 등을 활용한 양질의 자격증 및 실습 수업 콘텐츠 제작·제공을 통한 특성화고에 맞는 전략적 원격수업 진행(충북공고) 등등...

충북교육청이 충북형 원격교육 시범학교로 청주내곡초, 율량중, 봉명고, 충북공고를 선정해 운영하고 있다.

14일 도교육청에 따르면, 이번 사업은 현 코로나 사태와 같은 급변하는 사회에 부응하는 미래지향적 원격교육 모델 발굴 및 원활한 원격수업 운영 방안 모색과 충북형 원격교육 모델을 개발해 향후 미래교육을 위한 확장적 대안을 마련하기 위한 것이다.

도교육청은 교당 1억1000만원 내외, 총 4억4000만원을 지원했다. 

충북교육청이 충북형 원격교육 시범학교로 청주내곡초, 율량중, 봉명고, 충북공고를 선정해 운영하고 있다.(사진=충북교육청)

사업비는 학교 급별 특색을 반영한 온라인스튜디오 구축, 쌍방향 원격수업을 위한 기자재 확보, 원격수업 콘텐츠 제작 기반 조성 등 환경구축과 더불어 교사 원격교육 역량 및 학생 디지털리터리시 제고 등에 사용되고 있다.

이에 각 시범학교에서는 현재 학교급별 상황에 맞는 원격교육 환경구축을 완료하고, 2학기에도 이어지고 있는 원격수업 상황 속에서 본격적인 수업현장 적용을 통한 충북형 원격교육 모델 개발에 나서고 있다.

특히 길어지고 있는 원격수업과 그에 따른 학력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이들 4개교는 ▲전교실 쌍방향 원격수업 환경구축과 전교사 쌍방향 원격수업 진행(내곡초) ▲특색 있는 온라인 스튜디오 구축을 통한 차별화된 원격수업 콘텐츠 제작 활용(율량중) ▲원격교육을 활용한 무학년 심화주제탐구 프로젝트학습 및 학술제 개최(봉명고) ▲화자추적 AI카메라 등을 활용한 양질의 자격증 및 실습 수업 콘텐츠 제작·제공을 통한 특성화고에 맞는 전략적 원격수업 진행(충북공고) 등 시범학교 운영에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충북형 원격교육 시범학교 운영을 통해 원격교육을 위한 인적·물적 인프라를 구축하고 미래지향적 온라인 학습환경과 학습권 확보에 앞으로도 노력할 예정”이라며 “지속 가능하며 확산 가능한 충북형 원격교육 모델 발굴 및 일반화를 통한 학생·학부모 만족도 제고와 다양한 상황 발생에 대한 교육공동체 대응 능력 제고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치원 기자  eduin@eduinnews.co.kr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