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학끝판왕] ⑪시험기간 및 방학 활용한 수학 공부 전략은?
[수학끝판왕] ⑪시험기간 및 방학 활용한 수학 공부 전략은?
  • 김홍겸 안산 광덕고 수학교사
  • 승인 2020.09.16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듀인뉴스] 수포자 끝! 수학을 포기하지 않는, '수포' 하지 않는 방법에 대해 기술하고 대처 및 공부방법을 제안하고자 한다. 대상은 3~6등급 학생이며 그 외 수포자를 위한 탈출기를 담을 예정이다. 수학 위계도와 초중고대 학습 위계 로드맵을 통해 수포 원인진단과 대입 이후 수학사용, 수학 왜하나, 수포자는 언제부터이며 어떻게 방지하고 극복할지에 대한 내용을 다룬다. 구체적인 문제지·학원·인강 선택, 성적대별 적절 문항 대응 방식을 안내하고자 한다.

(왼쪽부터)김홍겸 안산 광덕고 수학교사와 정동완 오늘과내일의학교 회장. 김홍겸 교사는 아주대학교 일반대학원 교육과정 및 평가 전공 박사과정 재학 중으로 평소 수학을 가르치면서 어려워하는 학생들을 위해 수학교육 개선을 연구하는 연구자다. 주요 관심사는 미래교육과 수학학습부진아, 수학교실분석 및 담화분석이다. 정동완 회장은 EBS 파견교사 및 진학 대표강사로 활동했으며 10종의 끝판왕 베스트셀러 시리즈 총괄 기획, 나만의 맞춤 My Best 가이드 총괄 검토 등 60여종의 베스트셀러 저자이며 전국구 강사로 인정 받는다.
(왼쪽부터)김홍겸 안산 광덕고 수학교사와 정동완 오늘과내일의학교 회장. 김홍겸 교사는 아주대학교 일반대학원 교육과정 및 평가 전공 박사과정 재학 중으로 평소 수학을 가르치면서 어려워하는 학생들을 위해 수학교육 개선을 연구하는 연구자다. 주요 관심사는 미래교육과 수학학습부진아, 수학교실분석 및 담화분석이다. 정동완 회장은 EBS 파견교사 및 진학 대표강사로 활동했으며 10종의 끝판왕 베스트셀러 시리즈 총괄 기획, 나만의 맞춤 My Best 가이드 총괄 검토 등 60여종의 베스트셀러 저자이며 전국구 강사로 인정 받는다.

[에듀인뉴스] 이번 연재는 시기별 학습플랜을 소개하는 두 번째 시간으로 학기 초 및 학기 중 학습 전략에 이어 시험 기간 및 방학에 활용할 수 있는 수학 공부법을 이야기해보고자 한다.

1) 시험기간

- 자신의 취약점을 집중공략하자

시험 기간에는 많은 지식을 한꺼번에 볼 수 없다. 시험을 보는 과목은 중간고사가 대개 5~6과목, 기말고사가 대개 7~8과목 정도 되기 때문에 다른 과목도 함께 공부해야 한다.

시험기간의 공부야 말로 효율성이 필요하다. 이 때는 자신의 취약점을 알아보고 이를 하나씩 극복해나가는 식의 공부를 해야 한다.

가장 먼저 자신의 시험범위에서 공부했던 개념과 주제들을 나열한다. 그리고 이 주제나 개념과 관련된 문제들을 보면서 공부의 완성정도를 체크한다.

더 이상 공부할 필요가 없으면 ○, 어느 정도 공부가 필요하면 △, 전혀 모르겠으면 X 표를 한다. 이 후 O표 한 것을 제외하고 △와 X표를 위주로 공부한다. 이 후 시험기간이 더 가까워지면 정말 잘 안 되는 것을 따로 만들어서 공부하면 된다.

시험 하루나 이틀 전이 되면 새로운 문제를 풀기보다는 지금까지 공부해왔던 것을 점검하며 좋다.

○, △, X 표에 관계없이 처음부터 끝까지 살펴보고 특별히 난이도가 높고 실수를 많이 하는 문항들을 한두 번 정도 더 보고 시험에 임하는 것이 좋다.

- 시험 1~2주 전에 집중하자

시험 1~2주 전에는 보통 선생님들이 진도를 조금 일찍 마치시고 질문을 받는 시간을 갖는 경우가 많다. 물론 이 시기에 수업을 하시는 분도 계시다. 하지만 진도를 시험 전날까지 나가시지는 않고 대부분 정리를 한 번 해주시는 경우가 많다. 이 때 귀를 쫑긋 세우고 듣고 있어야 한다.

내신 시험의 경우 자신의 수업을 담당하는 선생님들이 출제하기 때문에 그 어떤 1타 강사보다 적중률이 높다. 시험에 꼭 출제될 수 있기 때문에 선생님이 제공해 주시는 힌트를 꼭 잘 적어두도록 하자.

(이미지=픽사베이)
(이미지=픽사베이)

2) 방학

- 여름방학은 2학기 역전을 준비하는 시간

방학기간은 수학을 만회하고 다음 학기를 준비하는 데에 큰 도움이 되는 시기다. 이 시기를 잘 활용하면 다음 학기 수학성적을 끌어올릴 수 있다.

먼저 학기 중에 배운 개념들 중에서 잘 이해되지 않거나 헷갈리는 부분이 있다면 이 부분부터 복습하고 넘어가야 한다. 수학은 그 과목의 특성상 이전 지식이 충분하지 않으면 다음 것을 공부하는 데 많은 걸림돌이 되기 때문이다.

여름 방학의 경우 대개 4주 정도 되고 시간이 그렇게 많지 않기 때문에 1학기를 점검하고 2학기를 준비하다보면 시간이 충분하지 않을 수도 있다. 하지만 2학기 예습은 꼭 해야 한다.

수학은 그 수업을 이해하는 것에 있어서 학습자가 지니고 있는 배경지식이나 사전지식에 따라 많은 차이가 난다. 내용이 어렵다면 용어만이라도 익숙해지면 수업시간에 조금 더 친근함을 느끼고 두렵지 않게 공부할 수 있다.

예습과 복습의 비율은 1:2정도로 유지하면서 공부를 진행하는 것이 좋다. 너무 한 쪽 방향으로 공부하는 것이 쏠리지 않도록 이를 유념해나가면서 공부할 수 있도록 하자.

- 겨울방학은 다음 학년을 준비하는 시간

대부분 학교가 1월 초에 방학을 하기 때문에 겨울 방학은 많은 시간이 있다. 하지만 시간이 많다고 해서 이를 잘 활용하리라는 법은 없다. 이 때 정확하게 계획을 세우고 공부를 해야 다음 학기를 위한 공부를 할 수 있다.

겨울 방학에는 여름 방학보다 시간이 길기 때문에 시간을 조금 더 투자해서 공부할 수 있다. 다른 학년에 배우는 과목의 문제집을 미리 구매해서 공부를 시작한다. 교과서느 2월 말에 배부하는 학교들이 많기 때문이다.

문제집의 경우 자세하게 설명이 나온 개념서와 개념 설명보다는 문제만 있는 문제집을 같이 구매하는 것이 좋다.

개념서를 위주로 공부를 하는 것이 중요한데 이 때 이전 학년에 배운 것 중에서 모르는 것이 나온다면 무조건 체크하고 넘어가야 한다!

예를 들어 2학년 수학I에서 [지수함수와 로그함수]에 대해서 배울 때 함수에 대해서 잘 모르겠으면 1학년 수학시간에 배운 [함수] 단원을 복습하고 넘어가는 것이 맞다.

1학년 수업은 일주일에 4시간인 반면 교육과정에 따라 자연공학계열을 지망하는 학생들에게는 1주일에 수학이 6시간 이상이 될 수도 있다.

이 사실 때문에 지레 겁을 먹고 수업에 대한 부담을 가질 수도 있지만 기본 개념과 예제 문제 위주로 공부를 하면 다음 학기에 대한 두려움을 없앨 수 있을 것이다.

김홍겸 안산 광덕고 수학교사  eduin@eduinnews.co.kr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