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의 대한민국학술원상 수상자 8명은?
올해의 대한민국학술원상 수상자 8명은?
  • 한치원 기자
  • 승인 2020.09.16 12: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 상단부터 도수희 충남대 명예교수, 노명호 서울대 명예교수, 김문조 고려대 명예교수, 김광수 성균관대 교수, 이영조 서울대 교수, 백성희 서울대 교수, 권동일 서울대 교수, 채종일 서울대 명예교수
왼쪽 상단부터 도수희 충남대 명예교수, 노명호 서울대 명예교수, 김문조 고려대 명예교수, 김광수 성균관대 교수, 왼쪽 하단부터 이영조 서울대 교수, 백성희 서울대 교수, 권동일 서울대 교수, 채종일 서울대 명예교수.(사진=교육부)

[에듀인뉴스=한치원 기자] 도수희 충남대 명예교수 등 8명이 올해 대한민국학술원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대한민국학술원은 65회 대한민국학술원상 수상자 선정 결과를 16일 발표했다.

대한민국학술원상은 국내 학술연구 진흥에 기여한 학자들에게 수여하는 상으로 1955년부터 지금까지 265명의 수상자를 배출했다. 학계에서는 가장 오랜 역사를 가진 영예로운 상으로 통한다.

올해 수상자는 인문학부문 2명, 사회과학부문 2명, 자연과학기초부문 2명, 자연과학응용부문 2명으로 모두 8명이다.

인문학부문 수상자인 도수희 충남대 명예교수는 백제어 분야의 최고 석학으로 ‘백제언어 연구’ 저서를 통해 백제어가 한국어에서 차지한 위상을 제시했다.

사회과학부문 수상자인 김문조 고려대 명예교수는 한국사회의 갈등 원인을 서베이조사·사례연구 등으로 분석, 사회통합 방향을 제시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자연과학기초부문에서 영예를 차지한 백성희 서울대 교수는 분자생물학 연구를 선도해온 학자다. 전사조절기전을 세계 최초로 규명, 퇴행성 뇌질환에 대한 치료방법을 제시했다.

자연과학응용부문 수상자인 채종일 서울대 명예교수는 기생충학 연구에 천착해온 전문가다. 세계적으로 분포하는 총 74종의 장흡충류를 망라한 연구로 수상자로 선정됐다. 

시상식은 오는 17일 서울시 서초구 소재 학술원 대회의실에서 열린다. 수상자에게는 상장과 메달, 상금 각 1억원이 수여된다.

한치원 기자  eduin@eduinnews.co.kr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