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교육청, 직업계고 학교 밖 학점이수 교과목 첫 승인
울산교육청, 직업계고 학교 밖 학점이수 교과목 첫 승인
  • 한치원 기자
  • 승인 2020.10.21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교육청 전경.
울산교육청 전경.

[에듀인뉴스=한치원 기자] 울산시교육청이 직업계고 학점제 도입에 따른 학생 학습권 보장을 위해 ‘학교 밖 학점 이수 교과목’을 처음으로 승인했다.  

21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학교 밖 학점 이수 교과목’은 학교의 장이 학교 내 개설하거나 운영이 어렵다고 판단한 과목에 대해 일정한 요건을 갖춘 지역사회 학습장이나 기업의 시설과 프로그램을 활용해 이뤄지는 정규 수업 과목을 의미한다.

이번에 승인된 학교 밖 학점 이수 교과목은 ‘화력발전설비’운영이라는 과목이다. 울산마이스터고와 현대공업고등학교가 ㈜한국동서발전과 함께 수업을 진행하는 교과이다.

울산마이스터고와 현대공업고등학교 학생들은 2021학년도 학기 중에 비대면 온라인 교육과 2박 3일 동안 16시간 이상의 교육 일정으로 한국동서발전 당진화력본부 EDU센터에서 교내 실습이 어려운 내용을 전문가에게 이수 받을 예정이다. 

‘학교 밖 교육’으로 학생들에게 현장 중심의 폭넓은 학습 여건을 제공하고 산업현장 맞춤형 교육을 강화해 학생의 전공 실무능력을 높일 수 있게 됐다.

울산교육청은 학교 밖 교육의 학점 이수가 직업계고에 안정적으로 정착될 때까지 꾸준히 모니터링하고 운영 평가를 할 계획이다.

허성관 미래교육과 허성관 과장은 “학교 밖 학점 이수 교과목 도입으로 직업계고 학생의 과목 선택권이 확대되고 여건상 학교에서 제공하기 어려운 교육을 지역사회 학습장을 활용할 수 있게돼 학생의 전공 실무능력을 높이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직업계고 학점제는 학생이 진로에 따라 다양한 과목을 선택·이수하고, 누적 학점이 기준에 도달하면 졸업을 인정받는 교육과정 이수·운영 제도다. 유연한 교육과정 운영, 개인별 맞춤형 직업교육 기회 제공, 책임교육 실현 등을 목적으로 마이스터고에 우선 도입이 추진됐다. 특성화고에는 연구·선도학교 운영을 통해 기반을 마련한 후 2022년부터 전면 도입할 예정이다. 

한치원 기자  eduin@eduinnews.co.kr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