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교육청, 온라인 콘텐츠 활용 교과서 선도학교 10개교 운영
울산교육청, 온라인 콘텐츠 활용 교과서 선도학교 10개교 운영
  • 한치원 기자
  • 승인 2020.10.28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숙전초는 4차 산업혁명시대에 부응하는 무한상상교실, 미래협력학습실, 전교실 전자칠판과 학생 1인 1태블릿 PC 활용 등을 기반으로 하는 디지털교과서, 소프트웨어, 미래역량교육 선도학교다. (사진=대구교육청)
학생 1인 1태블릿 PC 활용 등을 기반으로 하는 디지털교과서로 수업하는 모습.(사진=에듀인뉴스DB)

[에듀인뉴스=한치원 기자] 울산시교육청이 미래형 교과서 체제를 마련하고자 ‘온라인 콘텐츠 활용 교과서’ 선도학교 10개교를 선정·운영한다.

28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선도학교는 서책형 교과서 대신 온라인 교과서(e-book, 디지털 교과서)를 기반으로 다양한 콘텐츠를 활용한 교수·학습 모델을 개발할 예정이다. 

선도학교는 내년 8월까지 1년간 운영한다. 코로나19 상황에서 원격수업의 경험을 현장에 안착시키고 향후 확장적 대안을 마련하고자 온라인 교과서를 활용한 온·오프라인 연계 수업 유형 개발을 지원한다. 

선정된 선도학교는 초등학교 7곳(강남, 고헌, 병영, 온남, 삼남, 청량, 태화), 중학교 2곳(연암, 현대), 고등학교 1곳(성신) 등 모두 10곳이다.

이들 학교에는 학교 당 예산 8000만원을 지원한다. 

올해 말까지 선도학교에는 학생용 스마트 기기가 보급된다. 학교당 학생용 스마트 기기는 160대 이상 지원되고, 수업 유형 개발을 위한 운영비 등이 지원된다.

선도학교는 온라인 콘텐츠 활용 수업으로 자기 주도적 학습 역량 기르기, 오프라인을 품은 온라인 학교 운영을 위한 교원 역량 강화와 우수사례 공유,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온라인 콘텐츠 교과서 발굴과 활용 방안, 온라인 콘텐츠 활용을 통한 다양한 온·오프라인 수업 등을 주제로 교수·학습 모델을 개발할 예정이다.

울산시교육청은 향후 선도학교 운영으로 개발된 수업모델과 운영 사례를  학교 현장에 보급해 온라인 콘텐츠 활용 교과서에 대한 저변을 확대할 예정이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온라인 콘텐츠를 활용한 미래 교육 모델을 개발해 코로나19 이후 온·오프라인 혼합교육이 학교 현장에서 실현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할 예정”이라며 “학생 간 정보화 격차가 교육격차로 이어지지 않도록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치원 기자  eduin@eduinnews.co.kr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