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 D-2] 전국 13개 시도 275교 등교중단, 학생 확진자 40명 늘어
[수능 D-2] 전국 13개 시도 275교 등교중단, 학생 확진자 40명 늘어
  • 한치원 기자
  • 승인 2020.12.01 16:0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직원 확진자도 11명 증가
수능시험장 방역 모습.(사진=경북교육청)

[에듀인뉴스=한치원 기자]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학생이 하루 만에 40명, 교직원 확진자도 11명 늘었다. 등교수업을 중단한 학교는 275개교로 전날보다 52곳 증가했다.

교육부는 1일 오전 10시 기준 전국 13개 시·도 275개 학교가 원격수업으로 전환했다고 발표했다.

이 집계에는 12월3일 치러지는 대학수학능력시험을 대비해 원격수업으로 전환한 고등학교와 시험장으로 사용되는 일부 중학교는 제외됐다.

지역별로는 충북이 63곳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서울 51곳, 부산 46곳, 전남 39곳, 강원 36곳, 경기 14곳, 울산 11곳, 경남 5곳, 세종·전북 각 3곳, 충남 2곳, 인천·대전 각 1곳 등 순이다.

학교급별로는 초등학교 146곳, 유치원 96곳, 중학교 30곳, 특수학교 3곳 등이다.

등교수업 시작이후 전날(11월30일)까지 확진 판정을 받은 학생은 1340명, 교직원은 258명이다. 

학생 추가 확진자는 지역별로 서울이 15명, 경기 6명, 광주 4명, 충북 3명, 인천 2명, 부산·대구·전북·경남 각 1명 등 34명이 전날 확진됐다. 여기에 지난달 29일 확진된 학생 6명이 뒤늦게 통계에 반영되면서 총 40명으로 늘었다..

교직원은 부산·경기 각 2명, 서울·인천·충북·전북 각 1명 등 8명이 전날 확진됐다. 여기에 지난달 28일 확진된 1명과 지난달 29일 확진된 2명이 추가돼 총 11명이 늘었다.

 

한치원 기자  eduin@eduinnews.co.kr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양성현 2020-12-01 21:08:17
수능이 임박하였는데 코로나 확진자가 자꾸 늘어나서 걱정입니다. 학생들이 진로를 선택하게 되는 중요한 시험을 안전하게 치를 수 있도록 모두가 불필요한 모임을 자제하고 조심해야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