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신을 믿고 최선 다 하세요”…하윤수 교총 회장, 49만 수능 응시생에 응원 메시지
“자신을 믿고 최선 다 하세요”…하윤수 교총 회장, 49만 수능 응시생에 응원 메시지
  • 오영세 기자
  • 승인 2020.12.02 2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윤수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 회장
하윤수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 회장

[에듀인뉴스=오영세 기자] 3일 치러지는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과 관련해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 하윤수 회장이 49만 수험생들의 수능 대박을 기원하는 메시지를 전했다. 또 수험생들을 헌신, 뒷바라지 해 온 학부모, 교원, 교육당국에 감사의 뜻을 표했다.

하 회장은 먼저 수험생들에 대해 “코로나19라는 어려움 속에서도 결코 포기하지 않고 자신의 꿈을 향해 힘껏 달려 온 여러분 모두가 이미 진정한 승자”라며 “잘 보고, 잘 풀고, 수능 대박나길 아버지의 마음으로 소망한다”고 응원했다.

또 “바뀐 시험장 환경에 걱정과 두려움도 있겠지만 그 무엇도 여러분의 열정과 도전을 막을 수는 없다”며 “지금껏 잘 해왔듯이 자신을 믿고 최선을 다한다면 내일은 생애 가장 빛나는 날이 될 것”이라고 격려했다.

학부모에게는 “자녀의 외롭고 긴 싸움을 옆에서 지지해주고 함께 마음 졸였을 그 노고는 감히 헤아릴 수조차 없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어 “시험 결과보다는 수능이라는 마라톤을 끝까지 완주한 그 대견함에 어깨 두드려주고 따뜻한 가슴으로 안아 달라”고 당부했다.

현장 교원에 대해서도 “코로나19 상황에서 제자 한명 한명의 건강을 지키면서 수업과 입시 준비에 혼신을 기울인 선생님들께 존경과 고마움을 금할 수 없다”며 “수능 감독의 책무를 마다않는 스승의 헌신에 경의를 표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하 회장은 “교총의 요구를 수용해 확진‧격리‧유증상 수험생의 수능 응시권을 보장하고, 밀집도를 최소화하기 위해 시험장을 58% 더 마련하는 등 방역 수능에 온 힘을 다하고 있는 교육부에 감사드린다”며 “안전한 수능이 되도록 끝까지 만전을 기해 달라”고 요청했다.

오영세 기자  allright503@naver.com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