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경원중 혁신학교 철회 최종 결정...서울교사노조 등 "교직원 보호, 재발 방지책 수립하라"
서울 경원중 혁신학교 철회 최종 결정...서울교사노조 등 "교직원 보호, 재발 방지책 수립하라"
  • 한치원 기자
  • 승인 2020.12.10 14:39
  • 댓글 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운위 열고 마을결합형 혁신학교 추진 철회 결정
경원중 가정통신문 캡처

[에듀인뉴스=한치원 기자] 서울 경원중학교가 10일 '마을결합혁신학교' 운영을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경원중학교는 이날 오전 학부모, 교직원, 지역위원 11명으로 구성된 학교운영위원회(학운위)를 개최하고 표결을 거쳐 마을결합혁신학교 운영을 취소하기로 했다고 가정통신문을 통해 밝혔다. 

학운위는 "혁신학교 지정과 관련해 큰 상처를 입은 학생, 학부모, 교직원과 마음 아파했을 지역사회 주민들께 사과를 먼저 드린다"며 "경원중은 공모 절차에 따라 지정을 추진했지만, 학부모 및 지역사회와 소통하고 공감하는 데 부족함이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학교가 정상화되는 것이 최우선돼야 한다"면서도 "교직원과 학운위 위원, 학부모회 임원을 대상으로 시행된 여러가지 불미스러운 일에 대해 유감을 분명히 밝히며, 앞으로의 교육 활동에 도움이 되지 않는 이런 일들이 반복되지 않도록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서울시교육청은 지난 10월 경원중을 마을결합혁신학교로 지정했으나 지역주민 등 학부모들이 지정 확정 이후 문제를 제기하며 내홍을 겪었다.(관련기사 참조)

(춸처=서울교사노조 페이스북) 

지난 7일에는 혁신학교 지정 철회를 요구하는 집회가 자정까지 이어지면서 갈등이 깊어지는 등 교장과 교직원 일부가 고통을 호소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교원단체는 주민들이 거리에 붙였던 불법 현수막과 퇴근을 막는 행동 등을 '교권침해'로 규정하면서 진상조사에 나서야 한다고 지적하고 있다. 서울시교육청이 학교와 교직원을 보호하고, 재발 방지 대책을 수립해야 한다는 설명이다. 

서울교사노조와 서울실천교육교사모임은 지난 8일 공동 성명을 내고 혁신학교 철회를 압박한 지역 주민들을 비판하고, 박근병 서울교사노조 위원장은 9일 서울시교육청 앞에서 1인 시위를 벌이기도 했다. 

서울시교육청 관계자는 "학교에서 혁신학교 철회 의사를 밝혔기 때문에 후속 조치를 거쳐 지정이 취소될 것"이라며 "학교 정상화 과정을 방해하는 불미스러운 상황이 다시 발생하면 법적 조치를 취하는 것도 검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치원 기자  eduin@eduinnews.co.kr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학부모2 2020-12-26 09:10:19
초창기 남한산초의 혁신학교 이미지는 지금 혁신학교에서 찾을 수 없습니다. 교장들이 교육청에 점수따기 위한 수단, 점수 안쌓고 살아온 전교조의 한자리 차지하기 등. 의견제시하면 화내고 몰아세우는게 그게 민주주의인가요? 전교조도 그들만의 리그로 학교에서 정치하고 패가르기, 사람들 선동하기... 혁신학교는 이제 한물가서 다른 쪽으로 대안을 세우는게 맞지 않을까 싶네요.

빨갛다 2020-12-24 20:16:24
감금? 헐..그날 경찰들도 다 봤잖아. 학부모들 너무 착하다고 경찰들이 칭찬했어..소리 한번 안지르고...교사가 학부모를 차로 치는데도...울고 있기나 했잖아..너네 그러지마라 좀

학부모 차로 친게 누군데 2020-12-24 20:15:19
학부모를 차로 치고, 마을결합이라면서 교장은 학부모와 대화도 안하겠다고...안나와놓고는 ..셀프 감금 하신게 누군데...감금이래? 전교조 어이 없다 정말

김민종 2020-12-14 09:10:17
나라교육의 근간을 후퇴시키는 혁신학교를 다 몰아내려하고 있어요.
뭔지몰라서 학부모들이 그동안 내비둔거지요

우소희 2020-12-14 00:08:42
학생들이 바람직한 교육받을 권리가 지켜지려면.
전교조.혁신학교는 지양하고 없애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