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성화고 실습실 사고 매년 300건 이상 발생
특성화고 실습실 사고 매년 300건 이상 발생
  • 한치원 기자
  • 승인 2019.10.18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경미 의원 '특성화고 시도·유형별 실습실 사고 현황' 공개
박경미 의원실 자료 캡처
박경미 의원실 자료 캡처

[에듀인뉴스=한치원 기자] 특성화고 실습실에서 매년 300건 이상 안전사고가 발생하고 있어 대책마련이 시급하다는 지적이다.

18일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박경미 의원이 교육부로부터 제출받은 '2015년~2018년 특성화고 시도·유형별 실습실 사고 현황' 자료에 따르면 지난 4년간 특성화고 실습실에서 발생한 사고는 총 1284건으로 나타났다.

연도별로 보면 2015년 275건에서 2016년 312건, 2017년 321건, 2018년 376건으로 4년 새 36.7%나 급증했다.

사고 유형별로 보면 ▲찔림, 베임이 571건(44.5%)으로 가장 많았고, ▲물체 충돌이 222건(17.3%) ▲화상 206건(16%)순이었다. 특히 화상 사고의 경우 2015년 37건에서 2018년 72건으로 약 2배가량 증가했다. 방사선이나 유독성물질에 노출되는 위험한 상황도 매년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류나 방사선에 노출되는 사고는 15건, 유독성물질에 노출되는 사고도 5건이나 있었다.

시도별로는 ▲경기가 238건으로 가장 많았고, ▲서울 181건 ▲인천 141건 ▲경남 119건 ▲부산 83건 순이었다. 지난 4년간 대부분의 시도에서 특성화고 실습실 안전사고가 증가하는 양상을 보이고 있으나 강원, 전북, 경남, 제주 4개 시도에서는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박경미 의원은 “교육청별로 특성화고 실험·실습실 안전관리 계획을 수립하고 있으나 학생들을 보호하기에는 상당히 미흡하다”며 “주기적인 실태조사와 안전점검을 통해 실습실 사고 발생율을 낮추고 학생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학습할 수 있도록 지원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치원 기자  eduin@eduinnews.co.kr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본사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61-5 리버타워 602호/ 경인본부 :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인계로 123 KBS수원센터(2층)
  • 대표전화 : 070-7729-8429
  • 팩스 : 031-217-4242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치원
  • 법인명 : (주)에듀인뉴스
  • 제호 : 에듀인뉴스(EduinNews)
  • 등록번호 : 서울 아 03928
  • 등록일 : 2015-10-07
  • 발행일 : 2015-10-08
  • 발행인 : 이돈희
  • 편집인 : 서혜정
  • 에듀인뉴스(Eduin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에듀인뉴스(Eduin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duin@edui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