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교대, ‘디지털‧미디어 리터러시 연구협력 위한 해외학자 초청 세미나’ 개최
경인교대, ‘디지털‧미디어 리터러시 연구협력 위한 해외학자 초청 세미나’ 개최
  • 지성배 기자
  • 승인 2019.12.02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듀인뉴스=지성배 기자] 경인교육대학교는 4일 ‘인공지능시대 디지털·미디어 리터러시 연구 협력을 위한 해외학자 초청 세미나(Digital and Media Literacy Seminar in the Era of Artificial Intelligence)’를 오는 4일 경인교대 인천캠퍼스 지누지움에서 개최한다. 

이 세미나에는 ▲경인교육대학교 미디어리터러시연구소와 MOU를 추진 중인 핀란드 탐페레대학교(Tampere University) ‘정보, 기술, 커뮤니케이션 과학’ 패컬티의 주씨 오코넨(Jussi Okkonen) 박사 ▲미디어 정보 리터러시 국제 콘퍼런스 기조 강연자로 한국을 방문하는 세계적 디지털 미디어 리터러시 교육의 석학인 호주 디킨대학교(Deakin University)의 줄리안 세프턴-그린(Julian Sefton-Green) 교수가 참석해 ‘어린이와 인공지능에 관한 연구와 교육’, ‘호주의 디지털 어린이 연구 프로젝트’에 대해 발표한다.

줄리안 세프턴-그린 교수가 발표할 디지털 어린이 연구 사업은 최근 호주연구재단(Australian Research Council)에서 3억4900만 달러(호주달러)의 예산을 투입, 디지털 환경에서 태어나 살아가는 0-8세 영유아 및 어린이의 건강, 학습, 사회적 연결성을 탐구하고 개입하기 위한 세계 최초 대규모 학제적 연구다. 

줄리안 세프턴-그린 교수는 이 연구소의 책임연구자 7명 가운데 한 사람이며 경인교대는 호주 6개 대학교, 전 세계적으로 33개 대학교, 다양한 정부 기관, 연구소, 사회 단체 및 디지털 기업이 함께 참여하는 이 연구에 국제 협력 대학교로 참여한다. 

경인교대 정현선 교수(교육연구원장 및 미디어리터러시연구소장)는 “이 연구가 디지털 사회를 살아가는 영유아와 어린이들의 건강, 학습, 사회적 연결성에 대한 중요한 국제적 규모의 학제적, 실천적 연구”라며 “경인교육대학교가 대학혁신사업의 일환으로 진행하고 있는 4차 산업 혁명 대비 현장 맞춤형 교재 개발 사업 및 교원양성대학 시민교육역량강화사업의 일환인 미디어리터러시 사업을 국제 협력 연구를 통해 수행해 가는 데 중요한 시사점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성배 기자  eduin@eduinnews.co.kr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