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 15번째 확진자 발생 수원시, 모든 어린이집 3~9일 휴원
신종코로나 15번째 확진자 발생 수원시, 모든 어린이집 3~9일 휴원
  • 지성배 기자
  • 승인 2020.02.02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호자가 돌볼 수 없는 경우 어린이집서 정상 보육 가능
 수원시 팔달구보건소 직원들이 수원역 앞 버스정류소에서 방역작업을 하고 있다.(사진=수원시)

[에듀인뉴스=지성배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15번째 확진 환자가 발생한 경기 수원시가 관내 모든 어린이집에 1주일간 휴원 명령을 내렸다.

2일 수원시에 따르면, 면역력이 약한 영유아의 안전을 위해 관내 1061개 모든 어린이집에 3∼9일 휴원 조치하기로 결정, 어린이집에 공문을 발송했다.

이에 따라 수원의 모든 국·공립, 시립, 민간 어린이집은 월요일부터 휴원에 들어간다. 다만 보호자가 가정에서 영유아를 돌볼 수 없는 경우에는 해당 어린이집에서 정상 보육하도록 했다.

휴원 기간에도 해당 어린이집에 보육료는 지급한다.

수원시는 이날 장안구 천천동 다가구주택에 거주하는 40대 남성이 15번째 확진 환자로 판정됐다는 사실을 염태영 시장 페이스북을 통해 공개했다. 수원시는 현재 위기경보단계 중 가장 상위수준인 ‘심각’ 단계 수준에 준한 대응을 하고 있다.

(사진=염태영 수원시장 페이스북)

지성배 기자  eduin@eduinnews.co.kr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