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삼 前 대통령, 오늘 국회서 국가장 영결식
김영삼 前 대통령, 오늘 국회서 국가장 영결식
  • 한재갑 기자
  • 승인 2015.11.26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故) 김영삼 전 대통령의 장례식이 26일 여의도 국회의사당에서 우리나라 첫 국가장으로 치러진다.

고(故) 김영삼 전 대통령 국가장은 영결식, 운구, 안장식 순으로 진행된다.

영결식은 장례위원회(위원장 황교안 국무총리)가 주관으로 이날 오후 2시 국회의사당 앞뜰에서 1시간 20분간 진행될 예정이다.

영결식에 약 2000명의 장례위원과 80여명의 주한외교단 및 조문사절, 100여명의 유가족 등 1만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영결식은 김동건 아나운서가 사회를 맡는다. 개식선언을 시작으로 약력보고(정종섭 행정자치부장관), 조사(황 총리), 추도사(김수한 전 국회의장) 등이 이어진다.

이어서 기독교·불교·천주교·원불교의 종교 의식을 마치고, 김 전 대통령의 생전 영상이 약 5분간 상영된다.

이후 상주 및 직계유족 등의 헌화 및 분향, 추모 노래(청산에 살리라), 3군(육·해·공)의 조총대 발사를 끝으로 영결식은 마무리된다.

영결식을 친 후 영구차는 동작구 상도동의 김 전 대통령 사저, 기념도서관 등을 둘러보고 국립서울현충원으로 향한다.

김 전 대통령의 묘소는 서울현충원 장군 제3묘역 오른쪽 능선에 조성된다.

Tag
#N

한재갑 기자  edu@eduinnews.co.kr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