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자체 등 급식지원 학생 약 32만명, 고교 결식률 가장 높아
지자체 등 급식지원 학생 약 32만명, 고교 결식률 가장 높아
  • 지준호 기자
  • 승인 2018.10.29 0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지원 단가 6천원으로 전국 최고
 

[에듀인뉴스=지준호 기자] 전국에서 약 32만명의 학생들이 지방자치단체와 시도교육청에서 급식지원을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지자체별 급식지원비는 4000원 수준으로 너무 낮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박찬대 의원이 29일 전국 17개 시도교육청과 보건복지부로부터 제출받은‘시도별 결식아동 급식지원 현황’자료를 분석한 결과 전국 31만7234명의 학생들이 결식을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학생 대비 결식학생 수는 전체 초등학생 271만1385명 중 9만696명(3.34%) 중학생 133만4288명 중 8만1135명(6.08%) 고등학생 153만8576명 중 13만4128명(8.71%)로 상급학교로 올라갈수록 결식 비율이 높아졌다. 이는 고교 무상급식 정책이 전면 시행되지 않은 점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현재 결식아동의 급식지원은 급식카드 지급, 도시락배달, 지역 아동센터를 이용한 단체급식 등을 각급 시도별로 선택해서 지원하고 있다.

하지만 대다수 지자체가 예산사정상 한끼당 4000원의 급식비를 책정하고 있어 결식아동들이 편의점 음식이나 간편식 등으로 끼니를 때워야 하는 경우가 많아 영양균형이 잡힌 식사가 어렵다는 비판도 나온다. 경기도에서는 지난 8월 결식아동 급식지원 단가를 6000원으로 인상한 바 있다.

박찬대 의원은 “시도별 물가 차이를 감안하더라도 적정수준의 물가상승률을 반영해 결식아동들의 식사 선택권을 보장할 필요가 있다”며 “모든 아이는 우리 모두의 아이라는 교육부 기조에 맞춰 성장기에 있는 취약계층 아동들의 복지개선을 위한 지원사업이 지속적으로 확대돼야 한다”고 말했다.

지준호 기자  casaji9708@hanmail.net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본사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61-5 리버타워 602호/ 경인본부 :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인계로 123 KBS수원센터(2층)
  • 대표전화 : 070-7729-8429
  • 팩스 : 031-217-4242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치원
  • 법인명 : (주)에듀인뉴스
  • 제호 : 에듀인뉴스(EduinNews)
  • 등록번호 : 서울 아 03928
  • 등록일 : 2015-10-07
  • 발행일 : 2015-10-08
  • 발행인 : 이돈희
  • 편집인 : 서혜정
  • 에듀인뉴스(Eduin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에듀인뉴스(Eduin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duin@edui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