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업 없는 주말 트레킹 나섰다 사고..."실종자 무사 귀환 최선"
수업 없는 주말 트레킹 나섰다 사고..."실종자 무사 귀환 최선"
  • 조영민 기자
  • 승인 2020.01.18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교육청, 네팔 안나푸르나 교사 사고 긴급 브리핑
봉사단 11명 중 9명 트레킹....4명 실종, 5명은 대피
충남교육청 이은북 교육국장이 18일 네팔 교육봉사단 실종 사고와 관련해 긴급 브리핑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충남교육청)

[에듀인뉴스=조영민 기자] 충남교육청이 네팔 교육봉사단 교사 4명이 안나푸르나 트레킹 중 실종된 사고와 관련 상황본부를 꾸리고 현지에 지원인력과 가족들을 급파했다.

충남교육청 이은복 교육국장은 18일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네팔로 교육봉사활동을 떠난 소속 교사 4명이 현지시간 17일 오전 10시30분~11시(한국시간 오후 1시45분~2시15분)에 안나푸르나 데우랄리 인근에서 눈사태를 만나 연락이 두절된 상황이라고 밝혔다.

이번 교육 봉사활동에 참여한 교사들은 모두 11명으로 이 가운데 9명(2명은 건강상 숙소잔류)이 이동 중에 눈사태를 만났으며, 앞서가던 4명이 현지 가이드와 함께 연락이 두절된 상태다.

나머지 5명의 교사들은 현지 대피소(로지)로 이동해 대피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이들은 지난 13일 출발했으며 25일까지 네팔 카트만두 지역 초등학교와 중학교, 지역 공부방 등에서 교육봉사활동을 할 예정이었다. 학생이 등교하지 않는 주말을 이용해 트레킹에 나섰다가 갑자기 내린 폭우와 폭설로 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충남교육청은 현지에서 봉사활동 중인 3개 봉사단(39명) 가운데 나머지 2개 단에 대해서는 조기 귀국을 요청한 상태다. 충남교육청은 해외 교육봉사단을 2012년부터 시작해 8년째 운영 중이다. 네팔 봉사단은 모두 3개 팀으로 39명이 활동 중이다.

이은복 국장은 "안전한 귀국을 위해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지원하고 있다"며 "가족들과 외교부, 교육부 등과 긴밀한 정보 공유체제를 가동하고 있다"고 말했다.

조영민 기자  dtn2900@naver.com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본사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61-5 리버타워 602호/ 경인본부 :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인계로 123 KBS수원센터(2층)
  • 대표전화 : 070-7729-8429
  • 팩스 : 031-217-4242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치원
  • 법인명 : (주)에듀인뉴스
  • 제호 : 에듀인뉴스(EduinNews)
  • 등록번호 : 서울 아 03928
  • 등록일 : 2015-10-07
  • 발행일 : 2015-10-08
  • 발행인 : 이돈희
  • 편집인 : 서혜정
  • 에듀인뉴스(Eduin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에듀인뉴스(EduinNew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duin@edui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