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광진의 하루한자] 鶴髮(학발)
[전광진의 하루한자] 鶴髮(학발)
  • 전광진 속뜻사전 저자
  • 승인 2021.02.18 08:4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발(鶴髮)이 무성하다'

[에듀인뉴스] 속뜻풀이 한자칼럼
 鶴 髮
*두루미 학(鳥-21, 3급) 
*머리털 발(髟-15, 4급)

‘‘하얗게 센머리’, 또는 그런 사람을 비유하여 ‘학발’이라 하는 까닭을 이해하자면, ‘鶴髮’의 속뜻을 알아야 한다.

鶴자는 새의 일종인 ‘두루미’(a crane)를 뜻하기 위한 것이었으니 ‘새 조’(鳥)가 의미요소로 쓰였고, 隺(뜻 고상할 각, 오를 흑, 새 높이 날 확, 두루미 학)은 발음과 의미를 겸하는 요소인 셈이다.

髮자는 髟(머리털 드리워질 표)가 의미요소이고, 犮(달릴 발)은 발음요소이니 뜻과는 상관이 없다. ‘머리털’(a hair)이란 본뜻이 변함 없이 그대로 쓰이고 있다.

鶴髮은 ‘학(鶴)같이 흰 머리털[髮]’이 속뜻이기 때문에 앞에서 본 그런 비유 의미로 쓰이게 됐다. ‘백발’(白髮)과 같은 뜻이지만 더 고상한 표현이라는 특색을 지닌다.

백발이란 말이 당나라 때 한 시인이 남긴 말을 떠올리게 한다.

“넘어지고 헛디디다 흰머리 되었다며 한탄하지 말고, 응당 도의를 지킬 뿐 가난을 부끄러워하지 말라.”(勿歎蹉跎白髮新, 應須守道勿羞貧 - 岑參). *蹉(넘어질 차), 跎(헛디딜 타)

● 성균관대 명예교수 전광진 / <속뜻사전>(앱&종이) 편저, <우리말 속뜻 논어>, <우리말 속뜻 금강경> 역저.

전광진 속뜻사전 저자  eduin@eduinnews.co.kr

<저작권자 © 에듀인뉴스(Eduin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진한 2021-02-18 20:47:58
Royal성균관대,서강대(성대다음)는일류,명문끝.논란必要. 국가주권.자격.학벌없이 임시정부요인 개인설립 국민대,신흥대(경희대),인하대(공대)>완충女이화여대.중앙대,한양대,가톨릭대(醫),항공대,광운대,초급대出경기대,명지대,성신여대,아주대,서울교대,後포항공대,카이스트,한예종,왜구 서울대(100번),왜구 동국.부산대.경북대.전남대.전북대,시립대,연세대,제주대,충남대,강원대,충북대,고려대.

http://blog.daum.net/macmaca/3154